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223,010건, 최근 114 건
   

자기 피를 뽑아 DNA 실험…드들강 여고생 한 풀어준 법의학자 이정빈 ..

글쓴이 : 신림부르스 날짜 : 2017-01-12 (목) 조회 : 348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humor/371021



드들강 사건 해결한 이정빈 교수. 김경록 기자

전남 나주 드들강에서 16년 전에 발생한 여고생 박모(당시 17세)양 강간살인 사건의 피고인에게 법원이 무기징역을 선고한 지난 11일. 이번 사건 재수사를 맡았던 광주지검 강력부 박영빈(48) 부장검사는 누군가에게 전화를 걸었다. 박 부장은 정중하게 재판 결과를 알리고 깊은 감사의 뜻을 전했다. 전화를 받은 주인공은 원로 법의학자인 단국대 법학과 이정빈(71·사진) 석좌교수였다. 그는 직접증거가 없어서 난항을 겪던 박양 사건 해결에 중요한 기여를 한 인물이다.

대검찰청 법의학자문위원회의 위원장도 맡고 있는 이 교수가 이번 사건에 뛰어든 건 2014년. 경찰로부터 검찰이 사건을 넘겨받아 수사를 시작한 시점이다. 앞서 경찰은 2001년 2월 4일 숨진 채 발견된 여고생 박양의 체내에서 발견된 성폭행 용의자의 유전자(DNA)와 김모(40)씨의 DNA가 일치한다는 대검의 분석 결과를 받았다. 이를 토대로 사건 발생 11년 만인 2012년 다시 수사에 들어갔다.

사건 직후 작성된 부검의의 소견에는 박양의 사망 경위가 뚜렷하게 나타나지 않았다. 이 때 애매모호한 대목을 정리한 전문가가 이 교수였다. 이 교수는 박양 시신에서 목이 졸린 소견과 익사 소견 모두 있는 점에 주목했다. 수십년간의 시신 부검 경험을 토대로 이 교수는 박양이 살아 있는 상태에서 누군가에 의해 강물에서 목이 졸린 것으로 판단했다.


드들강 사건 해결한 이정빈 교수. 김경록 기자

이 교수의 이런 노력이 있었지만 김씨가 범행을 완강히 부인하면서 검찰은 별다른 소득 없이 '혐의없음' 처분을 하고 말았다. DNA 대조 결과 박양과 성관계를 맺은 것으로 나타난 김씨가 살해까지 했다는 증거가 없다는 이유였다.

박양 가족이 재수사를 탄원하면서 이 교수도 다시 한번 이 사건 해결에 힘을 보탰다. 이 교수는 경찰의 재수사 결과를 토대로 검·경 합동수사가 이뤄진 지난해 여름 다시 한번 이 사건 수사기록을 면밀히 들여다봤다.

이번에는 박양이 언제 사망했는지를 밝히는 것이 관건이었다. 낡은 서류를 6차례 이상 읽어도 도무지 박양의 사망 시점을 밝힐 수 있는 자료가 보이지 않았다. 검찰에 "미안하다"는 전화를 하려던 직전 수사기록 중에서 경찰 과학수사팀이 작성한 하나의 문서가 눈에 확 들어왔다. 박양의 체내에서 채취한 용의자의 정액과 박양의 생리혈이 섞이지 않은 상태였다는 걸 보여주는 특이한 기록이었다.

정신이 번쩍 든 이 교수는 직접 실험을 해보기로 했다. 혈액과 정액이 필요했다. 그러나 요청할 사람이 마땅치 않았다. 결국 '자가 공급'을 결심했다. 자신의 팔뚝에서 직접 피를 뽑았다. 정액은 아들(38)에게 부탁했다. 의사(재활의학 전공)인 아들은 평생을 법의학에 헌신한 아버지의 열정과 취지에 공감하며 흔쾌히 실험에 쓸 정액을 제공했다. 이렇게 부자 의료인이 의기투합했다.

이 교수는 정액을 투명한 위생봉투에 담은 뒤 여기에 천천히 혈액을 넣었다. 7시간이 지나도 정액과 혈액은 섞이지 않았다. 이와 달리 봉투를 살살 움직여보니 정액과 혈액이 금세 섞였다. 박양이 성폭행을 당한 직후 몸을 심하게 움직이거나 이동하지 않고 현장에서 살해됐다는 추론을 가능케 한 실험 결과였다. 재판부도 이 교수의 소견 등을 토대로 '성폭행범이 살인까지 저질렀다'고 판단했다.


드들강 사건 해결한 이정빈 교수. 김경록 기자

이 교수는 본지 인터뷰에서 "경찰과학수사팀의 초동 수사가 잘됐다"고 칭찬하면서 "이번처럼 부검·감정 취지에 맞는 수사·재판 결과가 나오면 여전히 짜릿하다"고 말했다.

37년 경력의 법의학 전문가인 이 교수는 직접 실험을 중시한다. 날 끝이 휜 칼에 사람이 찔리면 어떤 결과가 나오는지 알아보려고 보신탕집에 공급되기 직전의 죽은 개를 칼로 찔러보기도 했다고 한다.

이 교수는 1980년대 초반부터 시국사건을 비롯해 각종 굵직한 사건의 진상 규명에 참여해 수백건의 시신을 부검했다. 화성연쇄살인사건, 연세대생 이한열씨 사망사건 등이 대표적이다. 최근에는 장준하 선생 유골 감식 작업을 하고 있다.

이 교수는 "억울함을 풀어주는 법의학은 그 어떤 학문보다도 사람을 위한 학문"이라면서 "법의학이 모든 사건을 해결해 줄 수는 없겠지만 '태완이법'에 따라 살인사건의 공소시효가 없어진 만큼 시신의 상태를 정확한 글과 사진으로 기록하고 분석하면 언제라도 난제 사건은 풀린다"고 강조했다.





신림부르스 님의 유머/엽기 최신글 [더보기]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총 게시물 223,010건, 최근 114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223010  일본 멸망 임박 희진맘 03-26 0
223009  중동에서 절대로 긴장을 늦출수 없는 이유 뮤지컬왕자 03-26 0
223008  [스압] 돈으로 살 수 없는 행복 민주단짝 03-26 0
223007  아내를 행복하게 만드는 방법 이쁜인형 03-26 0
223006  2만원짜리 시골 치킨의 위엄 해바라기맘 03-26 0
223005  떡볶이 국물 포장해달라는 남친 깔멸꽁 03-26 0
223004  신? 악마? 난 악마를 택하겠어 환타지소설… 03-26 0
223003  성폭행 당해 결혼한 연예인들 트랜스포머… 03-26 0
223002  헬레베이터 미미 03-26 0
223001  점점 만능이 되어가는 편의점 포도사랑 03-26 0
223000  헬스장에서 여성회원 상담해줄때 다연엄마 03-26 0
222999  사진 각도의 중요성 채연맘 03-26 0
222998  엠마 스톤 기복사랑 03-26 0
222997  최강동안 중국 모델 지성민성맘 03-26 0
222996  금단의 드래곤볼 (어쩌면 혐;) 고딩친구 03-26 0
222995  세월호 인양 불편러에 일침 포도사랑 03-26 0
222994  잘나가던 만화 작가들이 갑자기 이상해지는 이유 시나래 03-26 0
222993  펌)우리가 노무현을 잃은 이유 dalhae 03-26 0
222992  여자 아이돌 데뷔 초 라푼젤공주 03-26 0
222991  개공감 명언 ckalswn08 03-26 0
222990  아이가 집에 귀신이 있다고 해서 아빠가CCTV를 설치했더니 . 핑클좋아 03-26 0
222989  SNL코리아9 [ 미운우리 프로듀스 101 ] 1회 섬사나이 03-26 0
222988  故 김관홍 잠수사의 청문회 발언 뛰는개미루 03-26 0
222987  성진국..열도 예능 클라스 미나래 03-26 0
222986  차태현이 사랑하는 여자랑 결혼할수 있었던 이유 헬로우고스… 03-26 0
222985  버스 납치 후 소변보다가 체포된 경우. 의리녀 03-26 0
222984  문전성시 대만 치킨집 위험한사랑… 03-26 0
222983  기계에 손 빨려들어갔는데… 119 신고하려는 휴대폰 뺏은 흔한 생산직 파견업체. 낙엽사랑이 03-26 0
222982  세월호 많은 사람들이 모르는 것. 유민엄마 03-26 0
222981  요즘 군대 근황 고딩친구 03-26 0
222980  에플 워치를 위한 맥북~. 천재기타리… 03-26 0
222979  오바마케어... 트럼프케어 좌절시키나? 마이퓨어캡… 03-26 0
222978  화장하는 남자 극혐하는 이말년 예누자이 03-26 0
222977  똑똑한 아이를 망치는 부모의 안좋은 습관 7가지 리버플리 03-26 0
222976  군대 짬밥 악평에 분노한 국방부. 유리사랑해… 03-26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