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233,104건, 최근 98 건
   

[단독]박근혜-최태원 사면 거래…특검, 교도소 녹음파일 확보

글쓴이 : 까카오미 날짜 : 2017-01-12 (목) 조회 : 325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humor/370955
[단독]박근혜-최태원 ‘사면 거래’…특검, 교도소 녹음파일 확보

한겨레 자료사진


특검, 최회장 면회간 SK 김영태 대화 내용 확인
“박 대통령이 사면하기로 해…회장님 숙제 있다”
이후 미르·K출연 ‘뇌물’ 성격…SK “미르 언급없어”


지난 2015년 8·15 특별사면으로 풀려난 최태원 에스케이(SK) 회장이 정부의 특별사면 공식 발표 사흘 전에 교도소에서 ‘사면을 해줄 테니 경제 살리기 등에 나서야 한다’는 취지의 박근혜 대통령 쪽 요구를 전달받고 이를 수용한 사실이 담긴 녹음 파일을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입수한 것으로 11일 확인됐다.

특검팀 등의 말을 종합하면, 김영태 에스케이수펙스추구협의회 커뮤니케이션위원장은 2015년 8월10일 서울 영등포교도소에 복역 중이던 최 회장을 찾아가 “박 대통령이 사면을 하기로 하며 경제 살리기 등을 명시적으로 요구했다. (이런 요구는) 사면으로 출소하면 회장님이 해야 할 숙제”라는 이야기를 했다고 한다. 특검팀은 최 회장과 김 위원장의 이런 대화 내용이 녹음된 파일을 확보했다.

실제 최 회장은 대기업 총수 중 유일하게 8·15 특사 명단에 포함돼 2015년 8월14일 0시에 출소했으며, 사흘 뒤인 8월17일 에스케이 쪽은 에스케이하이닉스에서 3개 반도체 생산라인에 총 46조원을 투자한다고 발표했다. 또 에스케이 쪽은 두달 뒤 박 대통령 주도로 미르재단이 설립되자 총 68억원을, 지난해 1월 만든 케이(K)스포츠재단에 총 43억원을 냈다.

특검팀은 박 대통령이 ‘대기업 총수의 사면은 없다’는 대선 공약사항을 어기면서까지 최 회장을 특사로 풀어준 데 대한 보답 차원으로 에스케이 쪽이 미르·케이스포츠재단 설립에 총 111억원을 지원한 것으로 보고 뇌물죄 적용을 검토하고 있다. 특검팀은 에스케이 쪽의 재단 기금 제공 당시 횡령 등 혐의로 복역 중이던 최 회장의 동생 최재원 에스케이 부회장의 사면 문제가 불투명했던 만큼 기금의 뇌물 성격이 더욱 짙다고 보고 있다. 최 부회장은 2016년 7월29일 가석방됐다.

특검팀은 최 회장의 특사가 결정되기 20여일 전인 2015년 7월24일 창조경제혁신센터 지원기업 간담회 뒤 진행된 박 대통령과 김창근 에스케이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의 단독 면담에서 최 회장의 사면 문제가 논의됐다는 취지의 진술을 안종범 전 청와대 경제수석으로부터 확보했다.

특검팀은 2015년 8·15 특사 일주일 전인 8월8일께 ‘에스케이 사면을 검토하고 특사의 정당성을 확보해줄 자료를 에스케이 쪽에서 받아 검토하라’는 박 대통령의 지시가 있었다는 사실도 파악했다. 특검팀은 2014년 9월부터 2015년 8월 중순까지 8·15 특사를 전후로 김 의장과 이만우 에스케이그룹 피아르(PR)팀장, 손길승 에스케이텔레콤 명예회장이 안 전 수석과 주고받은 문자메시지 및 통화내역에서 최 회장의 특사가 사전에 물밑 조율되고, 사후 ‘고맙다’는 사례 인사가 오간 내용도 확인했다. 이에 대해 에스케이 쪽은 “김영태 위원장이 최 회장을 접견한 때는 이미 언론을 통해 최 회장이 사면 대상인 것이 알려졌다. 미르재단 등은 전혀 언급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까카오미 님의 유머/엽기 최신글 [더보기]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총 게시물 233,104건, 최근 98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233104  애리조나 근황 진우아름엄… 06-26 0
233103  선릉역 짬뽕 사건 금비보석맘 06-26 0
233102  얼굴에 로또 종이 던지는 상사 민영아연맘 06-26 0
233101  남극세종기지에서 블랙핑크 응원 혜수지유맘 06-26 0
233100  아버지의 양주 비슬채사랑 06-26 0
233099  vs 아이쨩을 한번 잡아보겠습니다 승태맘 06-26 0
233098  불법업로더의 저작권피하기. 캠핑매니아 06-26 0
233097  나는 자연인이다 레전드(고전) 민트플라워 06-26 0
233096  인심좋고 즐거운 재레시장 태우88 06-26 0
233095  끌을 만드는 과정 나영친구 06-26 0
233094  외국인이 들으면 놀라는 한국이름 스테빌라이… 06-26 0
233093  [펌] 군함도 실제 단역배우가 쓴 글 (인증샷) 왕눈이 06-26 0
233092  찰싹.gif 오로라공주… 06-26 0
233091  관세청장, 최순실에 “실망시키지 않겠다” 연우사랑 06-26 0
233090  진보 떠드는 무리들과 어울리지 마라 - 권순욱 사랑재혁맘 06-26 0
233089  영화자막 제작유형 명품보컬 06-26 0
233088  현재 실제로 하늘을 날 수 있는 자동차 4종류 이쁜선생님 06-26 0
233087  옛날 부자의 위엄. 이사벨리Lee 06-26 0
233086  요즘 갓뚜기 상황 고딩칭구 06-26 0
233085  특유의 BGM으로 유명했던 고전게임들 신용제로™ 06-26 0
233084  바뀌는 교통경찰 근무복 kick76 06-26 0
233083  알쓸신잡 처음으로 거만해진 유희열 최원혁 06-26 0
233082  천조국교수가 말하는 남녀임금격차.팩폭 세민서진맘 06-26 0
233081  성진국의 여성 의원 바다하늘별 06-26 0
233080  장대 멀리뛰기 고수.gif 아연사랑 06-26 0
233079  남자의 매너 mem4344 06-26 0
233078  성결대 과대표 내조여왕 06-26 0
233077  황소 돌진 피하기 보석상자 06-26 0
233076  기무사령관이 우병우에 직보 의혹… FX 로비 문건 입수 영신엄마 06-26 0
233075  저격수 메탈리카. 천재기타리… 06-26 0
233074  한국전쟁의 패전은 바로 이 사람 때문 입니다. 샤오미 06-26 0
233073  어느 한 직장인의 강제 야근행 . 김만필이 06-26 0
233072  전국 대부분의 초등학교 전설 해바라기맘 06-26 0
233071  만렙 찍은 모래성 사진들 옹고집할아… 06-26 0
233070  맥주 빨리 마시는 남자 아직도모름 06-26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