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222,748건, 최근 158 건
   

헌법재판에 불리해진 박 대통령, 다급히 무리수 둬: 이명박 전 대통령도 나처럼 한거 있다

글쓴이 : 남매맘 날짜 : 2017-01-10 (화) 조회 : 290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humor/370773


박근혜 대통령 측 탄핵심판 대리인단이 노무현·이명박 정부 당시 설립된 공익재단에 대한 사실조회를 헌법재판소에 신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전 정권에서도 미르·K스포츠재단과 비슷한 형태의 기업 모금 행위가 있었다식의 주장을 펴기 위한 '물타기 작전'으로 보인다.

9일 헌재에 따르면 이중환 변호사가 이끄는 대통령 대리인단은 지난 6일 삼성꿈장학재단과 서민금융진흥원을 상대로 한 사실조회를 헌재에 요청했다.

2006년 설립된 삼성꿈장학재단은 각종 장학사업과 교육지원사업을 하는 공익재단이다. 원래 이름은 '삼성고른기회장학재단'이었다가 2010년부터 현재 명칭을 쓴다.

서민금융진흥원은 이명박 정부 출범 직후인 2007년 3월 설립된 '소액서민금융재단'의 후신(後身)이다. 당시 금융회사들로부터 출연받은 휴면 예금과 보험금 약 3천억원이 재단의 기초자산이 됐다. 2009년 미소금융중앙재단으로 명칭을 변경했다가, 지난해 9월 출범한 서민금융진흥원에 병합됐다.

박 대통령 측이 노무현·이명박 정권 시절에 설립한 두 재단에 사실조회를 요청한 것은 역대 정권에서도 기업의 기금을 모아 재단을 설립했다는 사실을 들어 미르와 K스포츠재단의 설립과 기금 모금을 정당화하려는 시도로 보인다.

박 대통령 측은 지난달 16일 헌재에 제출한 답변서에서도 이렇게 주장한 바 있다. 그보다 앞선 11월 중순에도 박 대통령 변호인인 유영하 변호사도 비슷한 논리를 펼쳤다.

그러나 이런 주장이 헌재에서 받아들여질 가능성은 매우 낮아 보인다. 이미 여러 언론들이 지적한 것처럼 근거가 희박한 주장이기 때문.

박 대통령 측이 거론한 두 재단을 살펴보자.

노무현 정부 때 설립된 삼성꿈장학재단은 당시 'X파일 사건' 등으로 물의를 일으킨 뒤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8000억원을 출연해 설립됐다. 청와대가 직접 구체적인 액수를 지정해가며 기업들에게 기금 출연을 지시한 미르·K스포츠재단과는 분명한 차이가 있다. 또 삼성꿈장학재단의 경우, 운영도 기업에서 자체적으로 하고 있다.

이명박 정부가 설립한 서민금융진흥원(미소금융재단) 역시 미르·K스포츠재단과는 차이가 있다. 기업들이 낸 돈을 모아 특정 재단을 설립한 게 아니라 개별 기업들이 각자 재단을 만들어 운영하는 방식이다. 최순실씨 같은 제3자가 마음대로 재단을 주무를 수 없는 구조다.

실제 지난 2009년 설립된 미소금융재단은 개별기업이나 은행이 재단과 그 자금을 직접 운용하는 형태로 운영돼 왔다. 삼성, 현대차, SK, LG, 롯데, 포스코 등이 2018년까지 총 1조원(2016년 현재 약 5,400억원 출연)의 자금을 출연하되 삼성미소금융재단, SK미소금융재단 등과 같이 기업이 직접 재단을 운영하는 방식이었다. 중앙재단은 자원봉사자 지원 등 보조 역할에 그쳤다. (한국일보 11월21일)

그밖에도 재단 설립의 절차와 법적 근거, 재단 운영 방식 및 운영 주체 등에 있어 미르·K스포츠재단은 오히려 과거 전두환씨가 대통령 재직 시절 설립한 일해재단의 사례와 유사하다는 게 일반적인 평가다.





http://www.huffingtonpost.kr/2017/01/09/story_n_14044252.html


남매맘 님의 유머/엽기 최신글 [더보기]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총 게시물 222,748건, 최근 158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222748  샤킬 오닐 지구는 평평하다 쫀맘 03-23 0
222747  공과 사를 구분하는 남편 낙엽사랑이 03-23 0
222746  세월호 인양비용 엄청나네 민주맘 03-23 0
222745  그때, 아이들이 보내온 편지.... 민주단짝 03-23 0
222744  심심이 한테 농락 당한 흑형 내조여왕 03-23 0
222743  첫 영화에 실패한 감독 나이트클럽… 03-23 0
222742  대한 미국놈 근황. 한광훈남친 03-23 0
222741  두뇌 풀가동! 최원혁 03-23 0
222740  성경 요약 유나맘 03-23 0
222739  5년 연속 취업률 100% 뉴골프매니… 03-23 0
222738  누가 누굴 먹는걸까...... 세민서진맘 03-23 0
222737  휴가 나온 일병의 기상 속도 소은엄마 03-23 0
222736  1인분에 8천원 짜리 게장 백반. 지수맘 03-23 0
222735  벗고 유혹해도 게밈만하는 남친 예누자이 03-23 0
222734  보복운전 甲 귀염귀염 03-23 0
222733  IQ 169가 감옥을 탈옥하는 기막힌 방법. 키본마이 03-23 0
222732  韓고교생 설득에 英 웹사이트 일본해→동해 변경.… 지훈화이팅 03-23 0
222731  그녀가 감옥에서 평생을 지내길 간절히 바랍니다. 라푼젤공주 03-23 0
222730  으잉? 낚임 ㅎㅎ 트로트황제 03-23 0
222729  뺑소니 추격, 포상금도 유족에게 아우디 의인 근황 스모멘탈 03-23 0
222728  몸을 봐달라는 여자친구. 다현맘 03-23 0
222727  학과별 고백법 홍비서 03-23 0
222726  (혐) 중고나라 풀세트 판매 노태우09 03-23 0
222725  아가들에게 레몬을 주어보았다 신림부르스 03-23 0
222724  남자들아 팬티 사는데 돈좀 써라 말보르르98 03-23 0
222723  5·18 영웅 故 안병하 경무관 유족의 30년 전쟁 .. 진우아름엄… 03-23 0
222722  마트에서 전역 신고 유민엄마 03-23 0
222721  중국의 충격적인 사진들 마이퓨어캡… 03-23 0
222720  코카콜라 코스프레 봄봄맘 03-23 0
222719  아!!어어어억!!아이고!.gif 쌍둥이맘 03-23 0
222718  저거 민폐 아니냐? 진희아빠 03-23 0
222717  [무도 레전드] 원조 리얼 버라이어티 무한도전 - 무도 리얼 버라이어티 BES… 미미 03-23 0
222716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 연대생 03-23 0
222715  커플 브레이커 고딩친구 03-23 0
222714  자기야 욕해봐 바다사랑 03-23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