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235,801건, 최근 87 건
   

박근혜 내란죄 체포하라 정원스님 소신공양 유서 공개

글쓴이 : mabaram 날짜 : 2017-01-09 (월) 조회 : 320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humor/370659
photo_2017-01-08_01-50-35.jpg

                                

2017년 1월 7일 첫 주말 토요일 서울 광화문 촛불집회에서 박근혜정권 새누리당에 분노한 정원스님이 전신을

불태우며 정의 진실 주창하며 희생하심에 깊은 애도 슬픔을 표하는 바 입니다 

정원스님은 현재 전신 70% 화상으로 회복이 사실상 힘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때문에 화상전문병원인 한강성심병원으로 이송하지 않고 서울대병원에서 계속 치료중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행복사라는 절에서 수도하시는 정원스님은 지속적으로 촛불과 함께해오신 스님으로 이명박근혜정권에 대항해 함께 싸워 오시던 분입니다. 아마도 촛불동지들께서는  한번 쯤은 스님과 마주치셨거나 잘 알고 계실 것입니다.

 

정원스님이 촛불동지들에게 마지막 남기신 문자 메세지입니다.

 

 

 

벗들이여 그동안 행복했소.

 

고마웠소.

 

고마운 마음 개별적으로 하지 못하오.

 

메세지 다 지웠고,

 

이 글 올리는 즉시 초기화 할것이오.

 

사랑하오.민중이 승리하는,

 

촛불이 기필코 승리하기를 바라오.

 

박근혜와 그 일당들을 반드시 몰아내야 합니다.

 

그리하여,

 

이 땅에 정의가 바로서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촛불은 가슴에서 불붙여 활활 타오르도록 해야 합니다.

 

안녕.

 

부디 승리하여 행복해지기를...

'일체 민중들이 행복한 그날까지 나의 발원은 끝이 없사오며 세세생생 보살도를 떠나지 않게 하옵소서' '박근혜는 내란사범, 한일협정 매국질. 즉각 손떼고 물러나라! 나의 죽음이 헛되지 않기를!' 라는 글이 적힌 쪽지가 있었습니다.

 

같은 날 오후 8시2분 자신의 페이스북에 "박근혜와 그 일당들을 반드시 몰아내야 한다. 그리하여 이 땅에 정의가 바로서기를 간절히 바란다. 촛불은 가슴에서 불 붙여 활활 타오르도록 해야 한다. 안녕 부디 승리하여 행복해지기를"는 글을 게재했다.

 

▲ 정원스님 유언장  전문..
 
(2016년 11월 27일)
2014. 4. 16 세월호 학살이 일어나고 나는 참담함을 숨길 수 없었다.
진도 팽목항에 가서 기도를 하고 학생들이 구조되기를 간절히 기도했건만 그날 이후로 구조된 사람은 없었다.
 
나는 자식을 낳아본 경험이 전무하지만 그 아이들이 내 자식만 같아서 식음을 전폐하고 예불을 하기 위해 저녁 종을 치면서 울었다.
 
최고의 가치로 굳게 믿어온 불교의 가치
최고의 덕목이라는 종교의 의미가 한꺼번에 무너져 내렸다.
 
내가 단 한 명도 구하지 못했다는 절망감.
아이들을 구해낸 의인들
그들을 생각하면 부끄러워서 고개를 들고 다니지 못했다.
 
부정선거로 느꼈던 분노감보다 몇 십 배 더 했던 절망감.
나 자신의 한계, 무력감을 느꼈다.
이대로 있다가는 죽을 것 같았다.
더러운 권력을 무너뜨리지 못하면서
자진해서 죽을 수도 없는 절박감을 안고 한국을 떠났다.
베트남으로 갔다.
베트남에서 시커먼 강물 속으로 뛰어들고 싶었다.
그러나, 그러지 못했다.
 
박근혜가 매국적 행동을 했다.
일본 종군 위안부 합의
그럼에도 국민들은 별 저항을 하지 않았다.
 
올 1월 6일 외무부에 화염병을 던졌다.
현행법을 말하기 전에 왜 승려가 외무부에 화염병을 던졌나에 대한 논의가 생기기 바랐다.
기물파손도 인명손상도 없었다.
목적은 여론확대였다.
.
최순실, 박근혜 파문은 사필귀정이다.
부정선거로 권력을 탈취한 박근혜가 임기를 마친다는 것은 용납할 수 없다.
정치권은 정치의 함수를 도출하려고 할 뿐 근본적인 문제를 거론하지 않는다.
 
이재명 시장만이 박근혜 퇴출 후 매국노 정치재벌의 축출을 말할 뿐이다.
나는 나의 소신공양후의 일은 생각지 않는다.
나는 나답게 갈 뿐이다.
자연스럽게 가지 못하는 것은 어쩔 수 없다.
 
원이 있다면 이 땅에 새로운 물결이 도래하여 더러운 것들을 몰아내고 새 판 새 물결이 형성되기를 바랄 뿐이다.
그리고 불교, 승려들이 각성되어 민중 속에서 깨달음을 세상의 고통과 함께 하고 이 땅의 구조적 모순을 해결하는 주체로 살아가기를 간절히 원하고 있다.
 
일체 민중들을 사랑하며..... 11.27
正顔合掌(정안합장)
 
 
11/ 27
소신공양을 오늘 새벽으로 정했다가 28일로 미뤘다. 광장에 많은 사람들이 남아 있기 때문이다.
내일 기도 끝에 불을 당기리라.
 
많은 고민을 했다.
생이라는 것이 이렇게 집요한 건지.....

나의 죽음이 헛되지 않기를 바랄 뿐이다.
 
거처인 동명여관 숙박비는 이달까지 지불되었다.
 

12/23
가는데 아무런 회한이 없다. 세상을 향해 나는 아무 것도 남기지 않고 이렇게 뜨거운 사랑만 남겨놓고 떠나간다. 권력, 더러운 명예에 찌들은 인생들에게 반성의 기회를 주고자 함이다. 







mabaram 님의 유머/엽기 최신글 [더보기]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총 게시물 235,801건, 최근 87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235801  불륜에 관대한 일본 스모멘탈 07-21 0
235800  치과 과잉 진료 피하기 위해 꼭 알아야 할 것들 아리송포유 07-21 0
235799  흑마법 신림부르스 07-21 0
235798  교육받은 곰시키. 울보아로미 07-21 0
235797  박주민이 변호사가 된 이유 . gkfnxh77 07-21 0
235796  해변의 민폐 처자 이사벨리Lee 07-21 0
235795  아마존의 사물인터넷 댄싱퀸 07-21 0
235794  대륙의 경공술.gif 아이베리유 07-21 0
235793  아기자기하고 따뜻한 일본의 광고 귀염귀염 07-21 0
235792  우리나라 RPG게임 특징. 남산킹카 07-21 0
235791  남친 차버린 디매녀 성우엄마 07-21 0
235790  따뜻한 하루 중 뉴골프매니… 07-21 0
235789  성인남성 10명중 8명 데이트폭력 가해자 이쁜선생님 07-21 0
235788  세상에 이런일이 기차 250개 갖고 있는 기차 아저씨. 캠핑매니아 07-21 0
235787  굿모닝, 설치류들~ +1 새댁장윤정 07-21 1
235786  고양이에게 종교란 혜경엄마 07-21 0
235785  한국성인남성의 80% 데이트 폭력 가해자다 미미 07-21 0
235784  별이 내옆으로 다가와 묻는다 구름맘 07-21 0
235783  흔한 KBO 등장씬.gif 세훈맘 07-21 0
235782  CCTV에 포착된 깡패새 +1 새댁장윤정 07-21 0
235781  중고 테레비 하나 뽑았어요 포도사랑 07-21 0
235780  벗어날수 없는 트랜스포머… 07-21 0
235779  기계공학의 정점 민화사랑 07-21 0
235778  사람 낚는 어부 다연엄마 07-21 0
235777  쿨내나는 보리밥집 할머니에 당황한 사유리 . 고딩칭구 07-21 0
235776  국민과의 약속,끝까지 지키겠습니다. 지훈화이팅 07-21 0
235775  최여진 엄마 보신탕 사건 깔멸꽁 07-21 0
235774  탈북 북한군 중대장 한국이 북한과 붙으면 쨉이 안됨 아라맘맘 07-21 0
235773  사유리를 당황시킨 할머니 왕눈이 07-21 0
235772  물난리에 저항하는 먹고자고싸… 07-21 0
235771  러브젤을 왜 바르냐니... 당연히 더 기분좋으니까 바르는 거란다 애나맘 07-21 0
235770  모닝담배 태우시는 분?? 애교쟁이 07-21 0
235769  공항 직원들이 겪는 진상들 . 예누자이 07-21 0
235768  완벽한 방어자세 dalhae 07-21 0
235767  뱀이 나무 타는 방법 강현강훈맘 07-21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