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219,703건, 최근 109 건
   

박근혜 내란죄 체포하라 정원스님 소신공양 유서 공개

글쓴이 : mabaram 날짜 : 2017-01-09 (월) 조회 : 226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humor/370659
photo_2017-01-08_01-50-35.jpg

                                

2017년 1월 7일 첫 주말 토요일 서울 광화문 촛불집회에서 박근혜정권 새누리당에 분노한 정원스님이 전신을

불태우며 정의 진실 주창하며 희생하심에 깊은 애도 슬픔을 표하는 바 입니다 

정원스님은 현재 전신 70% 화상으로 회복이 사실상 힘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때문에 화상전문병원인 한강성심병원으로 이송하지 않고 서울대병원에서 계속 치료중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행복사라는 절에서 수도하시는 정원스님은 지속적으로 촛불과 함께해오신 스님으로 이명박근혜정권에 대항해 함께 싸워 오시던 분입니다. 아마도 촛불동지들께서는  한번 쯤은 스님과 마주치셨거나 잘 알고 계실 것입니다.

 

정원스님이 촛불동지들에게 마지막 남기신 문자 메세지입니다.

 

 

 

벗들이여 그동안 행복했소.

 

고마웠소.

 

고마운 마음 개별적으로 하지 못하오.

 

메세지 다 지웠고,

 

이 글 올리는 즉시 초기화 할것이오.

 

사랑하오.민중이 승리하는,

 

촛불이 기필코 승리하기를 바라오.

 

박근혜와 그 일당들을 반드시 몰아내야 합니다.

 

그리하여,

 

이 땅에 정의가 바로서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촛불은 가슴에서 불붙여 활활 타오르도록 해야 합니다.

 

안녕.

 

부디 승리하여 행복해지기를...

'일체 민중들이 행복한 그날까지 나의 발원은 끝이 없사오며 세세생생 보살도를 떠나지 않게 하옵소서' '박근혜는 내란사범, 한일협정 매국질. 즉각 손떼고 물러나라! 나의 죽음이 헛되지 않기를!' 라는 글이 적힌 쪽지가 있었습니다.

 

같은 날 오후 8시2분 자신의 페이스북에 "박근혜와 그 일당들을 반드시 몰아내야 한다. 그리하여 이 땅에 정의가 바로서기를 간절히 바란다. 촛불은 가슴에서 불 붙여 활활 타오르도록 해야 한다. 안녕 부디 승리하여 행복해지기를"는 글을 게재했다.

 

▲ 정원스님 유언장  전문..
 
(2016년 11월 27일)
2014. 4. 16 세월호 학살이 일어나고 나는 참담함을 숨길 수 없었다.
진도 팽목항에 가서 기도를 하고 학생들이 구조되기를 간절히 기도했건만 그날 이후로 구조된 사람은 없었다.
 
나는 자식을 낳아본 경험이 전무하지만 그 아이들이 내 자식만 같아서 식음을 전폐하고 예불을 하기 위해 저녁 종을 치면서 울었다.
 
최고의 가치로 굳게 믿어온 불교의 가치
최고의 덕목이라는 종교의 의미가 한꺼번에 무너져 내렸다.
 
내가 단 한 명도 구하지 못했다는 절망감.
아이들을 구해낸 의인들
그들을 생각하면 부끄러워서 고개를 들고 다니지 못했다.
 
부정선거로 느꼈던 분노감보다 몇 십 배 더 했던 절망감.
나 자신의 한계, 무력감을 느꼈다.
이대로 있다가는 죽을 것 같았다.
더러운 권력을 무너뜨리지 못하면서
자진해서 죽을 수도 없는 절박감을 안고 한국을 떠났다.
베트남으로 갔다.
베트남에서 시커먼 강물 속으로 뛰어들고 싶었다.
그러나, 그러지 못했다.
 
박근혜가 매국적 행동을 했다.
일본 종군 위안부 합의
그럼에도 국민들은 별 저항을 하지 않았다.
 
올 1월 6일 외무부에 화염병을 던졌다.
현행법을 말하기 전에 왜 승려가 외무부에 화염병을 던졌나에 대한 논의가 생기기 바랐다.
기물파손도 인명손상도 없었다.
목적은 여론확대였다.
.
최순실, 박근혜 파문은 사필귀정이다.
부정선거로 권력을 탈취한 박근혜가 임기를 마친다는 것은 용납할 수 없다.
정치권은 정치의 함수를 도출하려고 할 뿐 근본적인 문제를 거론하지 않는다.
 
이재명 시장만이 박근혜 퇴출 후 매국노 정치재벌의 축출을 말할 뿐이다.
나는 나의 소신공양후의 일은 생각지 않는다.
나는 나답게 갈 뿐이다.
자연스럽게 가지 못하는 것은 어쩔 수 없다.
 
원이 있다면 이 땅에 새로운 물결이 도래하여 더러운 것들을 몰아내고 새 판 새 물결이 형성되기를 바랄 뿐이다.
그리고 불교, 승려들이 각성되어 민중 속에서 깨달음을 세상의 고통과 함께 하고 이 땅의 구조적 모순을 해결하는 주체로 살아가기를 간절히 원하고 있다.
 
일체 민중들을 사랑하며..... 11.27
正顔合掌(정안합장)
 
 
11/ 27
소신공양을 오늘 새벽으로 정했다가 28일로 미뤘다. 광장에 많은 사람들이 남아 있기 때문이다.
내일 기도 끝에 불을 당기리라.
 
많은 고민을 했다.
생이라는 것이 이렇게 집요한 건지.....

나의 죽음이 헛되지 않기를 바랄 뿐이다.
 
거처인 동명여관 숙박비는 이달까지 지불되었다.
 

12/23
가는데 아무런 회한이 없다. 세상을 향해 나는 아무 것도 남기지 않고 이렇게 뜨거운 사랑만 남겨놓고 떠나간다. 권력, 더러운 명예에 찌들은 인생들에게 반성의 기회를 주고자 함이다. 







mabaram 님의 유머/엽기 최신글 [더보기]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총 게시물 219,703건, 최근 109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219703  학생 안득기 뮤지컬왕자 02-24 0
219702  외국과 다르게 쓰이는 우리말 예쁜새댁 02-24 0
219701  이재명 박 대통령 탄핵보다 하루빨리 사퇴해야 이쁜선생님 02-24 0
219700  암기 잘하는 비법 예누자이 02-24 0
219699  냥초 냥무교대 예비역병장 02-24 0
219698  청담동 황제계, 강남 귀족계가 돌아가는 원리 .. 이른새벽별 02-24 0
219697  [ 최민 / 서민호 / 정윤성 만평 모음 ] 우번이 02-24 0
219696  자연스럽게 작업걸기.gif 헬로우고스… 02-24 0
219695  [펌] 촛불집회 영상 중 단연 으뜸. 바람둥이남… 02-24 0
219694  지웠던 야동이 휴지통에 다시있었다 .gif 먹방여신 02-24 0
219693  외국의 도미노피자 배달 오토바이 소리ㅋㅋㅋㅋㅋ. 유민엄마 02-24 0
219692  트럼프도 임기를 채우지 못할 것이라는 역사학자의 예견.txt 멋진선생님 02-24 0
219691  여자는 못푸는 문제 아리송포유 02-24 0
219690  부인에게 잔소리하면 안되는 이유. 납득납득이 02-24 0
219689  파다완 .gif 승태맘 02-24 0
219688  강아지 털 조금만 남겨달라고 했는데.. 하랑엄마 02-24 0
219687  박사모의 위협, 과연 김제동의 반응은? 아라맘맘 02-24 0
219686  탄핵선고 전 하야하겠다는 의미 민주 02-24 0
219685  고양이 찾기 5탄~ home32 02-24 0
219684  어떤 배너광고 트랜스포머… 02-24 0
219683  유부남의 비상금. 오리마스터 02-24 0
219682  헌재출석 대신 여우사랑80 02-24 0
219681  인도 최상류층 결혼식 강민경다비… 02-24 0
219680  한국인이 많이 오자 길을 막은 일본. 예누자이 02-24 0
219679  비온 날 계단의 위험.gif 우수매니저 02-24 0
219678  탄핵심판 최종변론 출석할까? 카라사랑 02-24 0
219677  요다 장난감 티오피원장 02-24 0
219676  1938년 촬영 수중 사진들 섬사나이 02-24 0
219675  편의점 점장이 된 알바생 가은맘 02-24 0
219674  국민들에 대한 예의. 애교쟁이 02-24 0
219673  헌재의 경찰 신변보호 요청이 심각한 이유 명랑소녀 02-24 0
219672  현실반영애니. mem4344 02-24 0
219671  62000원으로 일본여행 다녀옴. 파워플리리 02-24 0
219670  서울대 출신 신입사원은 확실히 똑똑하더라. 아름0707 02-24 0
219669  레바의 남자가 임신하는 만화. 홍은희언니 02-24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