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243,035건, 최근 214 건
   

정유라 도피자금 어디서…특검, 崔재산관리인 주목

글쓴이 : 가은맘 날짜 : 2017-01-09 (월) 조회 : 344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humor/370649
"모른다...엄마가 했다" 정유라 30일까지 덴마크 구금
"모른다...엄마가 했다" 정유라 30일까지 덴마크 구금[연합뉴스TV 제공]
장시호 "재산관리인 안씨, 정유라에 송금" 진술…최근 덴마크 유력변호사 선임도

'비선 실세' 최순실(61·구속기소)씨 딸 정유라(21·범죄인인도청구)씨가 "땡전 한 푼 없다"는 본인 주장과 달리 덴마크 최대 법무법인의 유명 변호사를 선임하는 등 '호화 도피 행각'을 계속해 그가 유럽 체류 자금을 어떻게 대고 있는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박영수 특별검사팀은 최씨 재산 관리에 핵심적 역할을 해온 여성 안모씨가 정씨에게 지속해서 송금을 해주고 있는 정황을 포착하고 이 과정에서 외국환관리법 위반 등 불법행위가 있었는지를 주시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6일 특검팀에 따르면 최씨 조카 장시호씨는 안씨가 오랫동안 최씨가 소유한 강남구 신사동 미승빌딩을 관리하는 등 실질적인 재산관리인 역할을 해 왔다는 진술을 했다.

박영수 특검 굳은 표정으로 출근
박영수 특검 굳은 표정으로 출근(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박근혜-최순실' 게이트를 수사하고 있는 박영수 특별검사가 6일 오전 서울 대치동 특검 사무실로 출근하고 있다. 특검팀은 이날 임대기 제일기획 사장 등을 소환할 예정이다.

안씨는 미승빌딩 세입자들로부터 임대료를 받아 최씨 측 계좌에 넣고 최씨 측의 지시가 있으면 지정된 곳에 돈을 송금하거나 직접 전해주는 역할을 해 온 것으로 전해졌다.

2015년 정씨가 아들 출산 이후 독일로 근거지를 옮기고 나서부터 안씨는 최씨의 지시에 따라 정씨 측에 생활비와 주택 구입비 등 각종 자금을 보내는 역할을 했다고 한다.

안씨는 재산 관리 외에도 최씨의 각종 업무를 돕는 비서 역할도 같이 한 것으로 확인됐다.

'비선 실세' 최순실(61·구속기소)씨 딸 정유라(21·범죄인인도청구)씨 등이 거주한 독일 프랑크푸르트 인근 도시 슈미텐 그라벤비젠벡 8번지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그는 2014년 10월 정씨가 이화여대에 체육특기생으로 합격했다는 문자를 장씨와 장씨 모친 최순득씨에게 보내기도 한 인물이다.

장씨는 "안씨가 미리 (정유라 합격을 알리는) 문자메시지를 보낸 사실을 뒤늦게 알고 나서 이모(최순실)가 비밀을 지키지 않았다고 비서에게 역정을 내는 것을 직접 봤다"는 취지의 진술도 한 것으로 확인됐다.

특검팀안씨가 최씨 측을 오랫동안 도와온 독일 교민 데이비드 윤씨 측에게 송금하는 방법으로 정씨 측의 생활 자금 등을 댄 것으로 보고 있다. 데이비드 윤씨는 최씨 측과의 오랜 인연을 바탕으로 최근까지도 정씨의 도피 행각을 돕는다는 의혹이 제기된 인물이다.

'비선 실세' 최순실(61·구속기소)씨 딸 정유라(21·범죄인인도청구)씨가 덴마크에서 이용한 승마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검찰과 특검 수사 등을 통해 최씨 측은 스포츠 컨설팅 업체로 포장한 비덱(코어스포츠에서 개명)을 통해 삼성그룹에서 승마 선수단 지원비 명목으로 받은 35억원가량 외에도 비덱타우누스 호텔인근 주택 등 다량의 부동산을 구입한 것으로 확인됐다.

또 정씨가 19개월 된 아들은 물론 마필 관리사, 육아도우미 등 수행원 여럿과 함께 독일에서 장기간 체류하면서 개, 고양이 등 고가의 애완동물 수십 마리를 사들이는 등 사치스러운 생활을 한 정황이 드러난 만큼 상당히 큰 규모의 자금이 필요했을 것으로 추정된다.

따라서 특검은 안씨가 정상적인 송금 과정을 거치지 않고 환치기 등 불법·탈법적 수단을 이용해 최씨 측에 자금을 보냈을 가능성에도 주목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런 가운데 법조계에서는 정씨의 덴마크 현지 변호사비 등 명목으로 거액의 최씨 자산이 정씨에게 흘러간 것으로 확인되면 불법·편법 증여에 해당될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가은맘 님의 유머/엽기 최신글 [더보기]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총 게시물 243,035건, 최근 214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243035  난 올여름이 지나면 미국으로 간다.(feat.서태웅) 단짝친구 08-23 0
243034  방귀 한번 뀌어 볼려고... 바다하늘별 08-23 0
243033  산부인과 의사가 말하는 한달 생리 양 우수매니저 08-23 0
243032  발업저글링 아리송포유 08-23 0
243031  야시장 부챗살 스테이크 의리녀 08-23 0
243030  일주일 하체운동.gif 커피빈75 08-23 0
243029  미수다 출신 에바 생활비 100만원 과일사랑 08-23 0
243028  우윳빛깔 소녀와의 재회. 나영친구 08-23 0
243027  돈까스 맛집. 민주선생님 08-23 0
243026  비오는 날 브라질 경기장 까카오미 08-23 0
243025  [썰전] 5.18 광주민주화운동에 관하여 . 먹고자고싸… 08-23 0
243024  추억이 새록새록 나는 구먼.... 송학연우맘 08-23 0
243023  [이일우의 밀리터리 talk] 軍 대장인사, 철저한 코드인사 insdel 08-23 0
243022  하지만 너는 그러지 않았지.. 홍간호사 08-23 0
243021  우린 정말 어글리 코리안 일까? mem4344 08-23 0
243020  쥐로 가득한 英 국회의사당…해결책은 고양이? 알지Leee 08-23 0
243019  오늘 무료 아이폰 어플 (동영상 녹화, 스카이사파리, 페인트) 메아리선배 08-23 0
243018  사람 살리는 먹방 위험한사랑… 08-23 0
243017  경쟁업체 울보아로미 08-23 0
243016  어느 정치인의 약속 예누자이 08-23 0
243015  적토양~~~ 달려엇!!! 천안둥이맘 08-23 0
243014  솔로들을 위한 셀카봉 인성사랑 08-23 0
243013  흰 머리라고 직원 자른 일본기업 롯데의 갑질 낙엽사랑이 08-23 0
243012  국립고궁박물관 근황 남산킹카 08-23 0
243011  cg인가.. 실화인가.. 아름이엄마 08-23 0
243010  동물들도 귀찮음 소은엄마 08-23 0
243009  방화로 부모님 잃은 삼남매. 민트플라워 08-23 0
243008  베트남 황제 이발소 체험기. 하늘바다 08-23 0
243007  도로 질주하는 경찰차 동영상 화제 .. 라푼젤공주 08-23 0
243006  전직 야쿠자 출신의 무한 콤보공격 민주단짝 08-23 0
243005  해병대 군인의 인생 전환 울보아로미 08-23 0
243004  1!! 2!3!..?!.gif 최원혁 08-23 0
243003  구수한 특수효과 승태맘 08-23 0
243002  이게 뭐냥? 배짱이이이 08-23 0
243001  먹잇감을 촬영중에 본 고영욱의 반응 복수의 화… 08-23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