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총 게시물 251,467건, 최근 77 건
   

25년 논란의 미인도, 이달 수사 마침표

글쓴이 : ckalswn08 날짜 : 2016-12-19 (월) 조회 : 601
글주소 : http://www.torrentmu.com/humor/368075


서울중앙지검 이달 수사 종결..佛 감정단의 '위작' 판정에 손들까, 국현의 '진작' 주장에 힘실을까

진작인지 논란을 겪는 고 천경자 화백의 미인도.


고(故) 천경자 화백의 진작인지 논란을 겪는 미인도와 관련해 검찰이 이달 수사를 마무리할 방침으로 알려졌다.

미인도 위작 시비는 천 화백과 미인도를 소장한 국립현대미술관 간 명예를 건 기나긴 싸움이었다. 이뿐만 아니라 고 김재규 전 중앙정보부장과 신군부가 걸어온 길에 대한 평가와 관련된 작품이어서 수사 결과에 더욱 이목이 쏠린다.


"25년 논란 미인도 관련 수사 12월 말까지 종결"

25년째 이어진 미인도 위작 시비는 조만간 분수령에 다다른다. 이 사안에 정통한 관계자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은 최근 천 화백 유족 측에게 12월 말까지 수사를 종결할 방침이라고 알렸다. 법조계는 검찰이 전문가의 견해를 참고 자료로 활용해 진위에 대한 결론을 내릴 것으로 전망했다.

진위 판단에 따라, 유족 측이 고소한 국립현대미술관 관계자에 대한 기소 여부도 결정된다. 이는 지난 4월 천 화백 유족인 김정희 미국 몽고메리대 교수가 국립현대미술관의 바르토메우 마리 관장을 비롯한 국립현대미술관 전·현직 관계자 6명을 검찰에 고소, 고발한 데 따른 것이다. 유족 측은 이들에 대해 저작권법 위반과 허위공문서 작성, 사자명예훼손 혐의를 제기했다.

천 화백은 1991년 국립현대미술관이 공개한 미인도에 대해 위작임을 주장했으나, 국립현대미술관과 감정 의뢰를 받은 한국화랑협회는 이를 수용하지 않았다.


유족 측, "佛 감정단, MRI로 암 확인하듯 정확" VS 국립현대미술관, "표층적 묘사패턴 분석 불과"

검찰은 유족 측 의견을 수용해 프랑스 뤼미에르 테크놀로지 소속 전문가를 감정에 참여시켰다. 이와 함께 검찰은 국내 전문가도 감정에 투입했는데, 선정 방식이 눈길을 끈다.

취재 결과 검찰이 프랑스 감정단의 감정 투입을 요구한 유족 측 의견은 수용하는 대신, 유족 측이 제시한 국내 전문가는 감정에서 배제하고 다른 전문가를 투입한 것으로 파악됐다. 공신력을 확보하기 위한 조치로 풀이되지만, 프랑스 감정단과 국내 전문가 간 대립 양상으로 비칠 수 있는 사안이다. 따라서 수사 결론은 양측 의 공신력은 물론 명예와 관련된 문제로도 인식된다.

프랑스 뤼미에르 테크놀로지 측 감정팀은 표면 단층 분석 등 기법을 동원해 진작일 확률을 0.0002%로 결론 내렸다. 반면, 국립현대미술관 고위 인사 출신인 한 관계자는 16일 기자와 전화통화에서 "참고인 자격으로 미인도를 참관했는데 진작이란 견해를 진술했다"며 맞섰다. 이 관계자에 따르면 10명 정도의 국내 전문가가 미인도를 참관했으며, 이들 국내 전문가 대부분이 진작이라고 진술했다.

국립현대미술관도 검찰이 앞서 제공한 뤼미에르 테크놀로지의 감정 보고서 요지를 기반으로, 이들이 천 화백 작품에 대한 전반적 배경 지식이나 미술사적 분석자료 등을 배제한 채 화면의 표층적 묘사패턴 분석에 의존해 결론을 내린 것이라고 문제화했다.

이에 대해 유족 측 공동 변호인단의 배금자 해인법률사무소 대표는 "의사가 암(癌)의 발병 여부를 눈으로만 확인할 수 없듯, 안목에 의존해 감정한 국내 전문가들의 결론을 믿기 어렵다"며 "MRI(자기공명영상)으로 환자의 신체를 파악하는 것처럼 그 무엇보다 과학적 방식으로 내린 결론"이라고 주장했다. 검찰은 대검찰청의 과학 분석팀도 감정에 참여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국과수)은 앞서 분석에서 뚜렷한 결론을 내리지 못했다.

고 김재규 전 중앙정보부장.


'부정 축재' 김재규 소장품 맞는지 의문 시각도

미인도 위작 시비는 작품 진위 감정 과정에서 고려되는 요인인 '출처'와 관련한 논란도 촉발한 상태다. 유족은 고소장을 제출하면서 미인도가 애초에 김 전 중앙정보부장으로부터 압류한 정부 물품이 맞는지 진실 규명도 요청했다. 수사 종결로 이에 대한 검찰의 입장도 나올 것으로 전망된다.

미인도는 원래 김 전 부장 소장품이라는 게 국립현대미술관 입장이다. 지난해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의원실이 제출한 '천경자 작(作) 미인도 위작 시비 경과 보고' 문건에 따르면 10‧26 사태로 그의 재산이 압류되는 과정에서 재무부. 문화공보부를 거쳐 이 미술관이 관리를 맡게 됐다.

이에 대해 배 변호사는 "김재규가 고가 미술품을 지녔다는 얘기는 신군부가 날조한 사실이라고 본다"고 했다. 계엄사령부는 1979년 12월 김 전 부장이 거액의 공금을 횡령, 축재했으며 고가 자기류, 고서화 등 100여 점 등도 지녔다고 발표한 바 있다.

함세웅 신부는 최근 기자와 만나 "김재규가 박정희를 시해한 다음 유신독재 아류들이 김재규 부장을 파렴치범으로 만들기 위해 고문하고 허위 사실을 발표했다"며 부정 축재설이나 고가 미술품 보유와 관련한 신군부 발표에 대해 경계감을 보였다.

국립현대미술관 관계자는 "국립현대미술관 소장 전 미인도를 촬영한 사진은 존재하지 않는다”면서도 “미인도 소장 경위를 증명할 충분한 자료를 보유하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http://v.media.daum.net/v/20161217053012269




ckalswn08 님의 유머/엽기 최신글 [더보기]


◆자료를 올려주신분에게 소중한 댓글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무성의하거나 욕설, 비난, 광고등의 댓글 작성시 삭제 및 접근차단합니다.

   

총 게시물 251,467건, 최근 77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251467  발가락 못빨아서 미안해 태우88 10-17 0
251466  위구르족 여배우 내조여왕 10-17 0
251465  요즘 이마트 광고. 이사벨리Lee 10-17 0
251464  후방 블랙박스가 필수인 이유 트랜스포머… 10-17 0
251463  새 컴퓨터 구입하기. 행복한진실 10-17 0
251462  에일리가 무대에서 하려다가 실패한 동작 dolpariqq 10-17 0
251461  약혐) 냥이가 이상하게 떵을 싸요 한광훈남친 10-17 0
251460  소중한 돼지~ 새댁장윤정 10-17 0
251459  동료를 이용한 드리블 돌파 dalhae 10-17 0
251458  17년전 자신을 구해준 소방관을 초대한 학생 노태우09 10-17 0
251457  지구상에서 가장 높은 곳과 가장 낮은 곳 민채맘 10-17 0
251456  한국에서 가장 기부를 많이 한 여자연예인 4명 whsspyo 10-17 0
251455  특별한 수상소감 아리송포유 10-17 0
251454  덴마크 국회 단짝친구 10-17 0
251453  불개미보다 무서운건 급격 늘어나는 에이즈일지도 태우사랑 10-17 0
251452  나도 언젠가는 받게 될 편지 나사렛킹카 10-17 0
251451  뜻밖의 이득을 봤을 때 마시는 차라네요 예쁨쟁이 10-17 0
251450  소중한 돼지~ 수영복매냐 10-17 0
251449  우리나라에서 가장 기부를 많이 한 여자연예인 4명. 성우엄마 10-17 0
251448  어릴때 기억 경현왕자 10-17 0
251447  현타온 자동차 남산킹카 10-17 0
251446  마지막 광복군 출신 총장님. 예누자이 10-17 0
251445  그만 울고 이제 하고싶은 말을 해봐 평생교육원… 10-17 0
251444  천의 얼굴을 가진 배우 뺑덕마담 10-17 0
251443  누가 여기 동상을 세워놨네 달이맘 10-17 0
251442  X마트 광고 ~ 노래요정 10-17 0
251441  일본인이 생각하는 일본이 다른 나라에게 미움… 달이맘 10-17 0
251440  뿅 망치 게임 필승 전략 ~ 수영복매냐 10-17 0
251439  데이터주의)사람을 위한 대통령. home32 10-17 0
251438  어휴 이 답답아 ~ 예쁨쟁이 10-17 0
251437  서장훈의 결혼에 대한 생각... 채연맘 10-17 0
251436  아들 귀를 뜯어버린 아빠 ~ 티니안 10-17 0
251435  고스트 체스왕 ~ 마성의중년 10-17 0
251434  서울대 대나무숲 레전드... 가은맘 10-17 0
251433  빵긋 :) ~ 뮤지컬왕자 10-17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Copyright ⓒ torrentmu.com. All rights reserved.